고준희 양 실종, 친부의 입에서 드러난 비극적 결말...또 다시 사회적 공분

기사입력:2017-12-29 11:59:53
center
고준희 실종 사건은 친부의 범행으로 드러난 비극으로 끝났다.

29일 고준희 양 실종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은 고준희 양 친부에게 실종된 고 양을 인근 야산에 버렸다는 진술을 받아내고 싸늘하게 주검으로 발견됐다.

특히 경찰은 고준희 실종과 관련 고 양 친부에 대한 강도높은 조사를 토대로 이 같은 자백을 받아냈고, 결국 주검을 전북의 한 야산에서 발견했다.

더불어 고 양의 부친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사망한 직접적인 사인 등에 대해서는 함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경찰은 고 양을 찾기 위해 동분서주했지만 이렇다 할 단서를 찾지 못했다. 사건이 이미 30여 일이 지난 시점이라 더욱 수사에 난항을 겪었다.

더불어 인근 폐쇄회로 조차 행적이 남아 있지 않은 상황이라 수색도 힘든 상태였다. 다만 경찰은 사건이 사건이 20여 일 지나 경찰에 접수 된 점 등을 다각적으로 조사를 벌인 바 있다. (방송 보도화면캡쳐)

김가희 기자 no@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17.76 ▲10.66
코스닥 872.10 ▲3.36
코스피200 350.28 ▲1.6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5,752,000 ▼291,000
비트코인캐시 479,700 ▼2,400
비트코인골드 12,100 ▼30
이더리움 1,453,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8,390 ▲45
리플 300 ▼2
라이트코인 154,600 ▼500
대시 119,500 ▲1,3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5,837,000 ▼210,000
비트코인골드 9,300 ▲300
이더리움 1,445,000 ▲76,000
이더리움클래식 7,170 ▲285
리플 285 ▲1
에이다 393 ▲11
퀀텀 2,555 ▲20
네오 20,280 ▼3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