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업계, 인스타그래머블 열풍…비주얼까지 갖춘 커피가 뜬다

기사입력:2018-07-16 10:49:45
center
좌부터) 네스프레소, 카페 브랑쿠시 더티커피, 카페 씨스루 스카치노, 콘래드 카페 텐쥐 아이스바 라떼
[로이슈 편도욱 기자] 직장인 강보라 씨는 요즘 커피 인증샷을 찍는 재미에 푹 빠져있다. 그녀는 “주말이면 카페에 가서 멋진 비주얼의 커피 사진을 찍고 SNS에 공유하는 게 나에게 취미이자 힐링이다. 집에서도 예쁜 커피를 연출할 수 있는 커피 머신까지 구매할 정도”라고 밝혔다. 이처럼 ‘인스타그래머블(인스타그램에 올릴 만하다는 뜻·Instargram과 able의 합성어)’ 열풍이 커피 업계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전에는 단순히 맛있는 커피를 찾는 것에 그쳤다면 최근에는 맛은 물론 예쁘고 화려한 비주얼로 SNS에 인증하고 싶은 커피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는 것.

실제로 유통업계에서도 다양한 인스타그래머블 커피를 선보이고 있다. 집에서 카페 보다 맛있고 멋진 비주얼의 커피를 선사하는 커피 머신부터, 커피전문점에서는 커피에 아이스크림을 더한 아이스바 라떼에 거친 비주얼과 달달한 매력의 더티 커피까지 다양하게 내놓고 있다.

커피 브랜드 네스프레소의 ‘버츄오(Vertuo)’는 회전 추출을 통해 탄생한 풍성한 크레마와 깊은 바디감의 다른 차원의 커피를 선사한다. 특히, 커피가 추출될 때 크레마와 커피 사이에 층이 생기면서 카페에서도 보기 힘든 고급스러운 비주얼의 커피가 완성된다.

네스프레소는 버츄오 커피를 활용해 만들 수 있는 다양한 아이스 커피의 레시피도 소개하고 있다. 레시피를 활용하면 카페보다 더 멋진 비주얼의 커피도 집에서 만들어 볼 수 있다. 청량하고 상큼한 ‘카페 샤케라토 플로팅 오렌지’, 단짠 조합이 매력적인 ‘카페 살렌티나 솔티드 캐러멜’ 등 다양하며 상세 레시피는 네스프레소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네스프레소는 현재 ‘버츄오(Vertuo)’ 구매 고객 대상으로 네스프레소 커피를 구매할 수 있는 ‘5만원 클럽 크레딧 바우처를 증정하는 혜택도 선보이고 있다. 또한, 다양한 버츄오 커피를 경험할 수 있는 웰컴 오퍼 구매 시 캡슐 보관함인 ‘디스커버리 캡슐 디스펜서’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커피에 바 아이스크림을 꽂아 아이스크림과 커피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아이스바 라떼도 인기다. 콘래드 서울의 카페 텐쥐(10G)는 여름을 맞아 진한 녹차 맛을 더한 '그린티 아이스바 라떼'를 새롭게 선보였다. 더블 에스프레소에 우유와 연유, 녹차를 넣고 얼린 바 아이스크림이 담겨 있어 바를 녹여 먹는 재미뿐 아니라 바가 녹으면서 갈수록 진한 커피 맛을 즐길 수 있다.

해태제과에서 운영하는 해태로 카페에서도 자사 아이스크림 ‘누가바’, ‘바밤바’, ’쌍쌍바’를 활용한 메뉴 ‘아포카토 라떼’를 선보이고 있다. 기존에 쉽게 구입할 수 아이스크림에 에스프레소를 더해 맛과 재미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한남동, 경리단길 등 요즘 힙한 장소에 위치한 카페들은 각 카페만의 개성을 살린 다양한 더티커피를 선보이고 있다. 더티커피란 커피 위에 크림이나 우유를 넘쳐 흐르듯 올리고 그 위에 초콜릿이나 원두 가루를 지저분하게 뿌려 놓은 커피를 말한다.

용산에 위치한 카페 브랑쿠시의 ‘더티커피’는 국내 더티커피의 원조라고 볼 수 있다. 에스프레소 위에 크림을 듬뿍 올라가 있고 그 위에는 초콜릿 가루가 흩어지게 뿌려져 있다. 찻잔 역할을 하는 작은 트레이에도 초콜릿 파우더와 크림이 잔뜩 뿌려져 있어 ‘더티커피’라는 이름에 걸맞는 커피가 서빙된다.

또한 카페 내부는 창고를 개조한 듯 트렌디하게 디자인돼 카페를 배경으로 인증샷을 남기면 특유의 감성까지 담을 수 있다.

경리단길 카페 씨스루는 기존 더티커피에 개성을 더한 ‘스카치노’를 선보이고 있다. 스카치노는 스카치 캔디처럼 달달한 맛을 내는 커피라고 하여 이름 붙여진 메뉴로, 에스프레소 잔에 앙증 맞은 크기로 서빙된다. 또한 씨쓰루는 스카치노 외에도 다양한 라떼아트의 커피들을 선보이고 있어 예쁜 커피 사진을 남기기에 좋은 곳이다. 원하는 아트를 정해서 미리 예약하면 전문 바리스타가 현장에서 나만의 라떼를 만들어 준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