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노총, 일방적 직무급제 도입 결사반대…인사처 항의방문

기사입력:2019-06-04 13:07:44
center
인사혁신처 항의방문에 담당자의 입장을 듣고 있다.(사진제공=공노총)
[로이슈 전용모 기자]
100만 공무원의 대표 노동조합인 대한민국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위원장 이연월, 이하 공노총)은 5월 22일 언론에 보도된 ‘철밥통 공무원 호봉제 깬다. 직무급제 도입 추진’에 대해 강력히 반발하며 ‘정부는 공무원 직무급제 도입 추진 즉각 중단하라’는 성명서를 발표한데 이어 지난 5월 31일 인사혁신처 항의방문을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항의방문에서 공노총은 언론 보도에 대해 어떻게 된 사안인지 확인하며, 노동자들과 일절 소통 없이 일방적인 직무급제 도입은 절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반발했다.

이에 인사혁신처 담당자는 “직무급제 도입은 결정된 바 전혀 없으며 현재 진행하는 연구용역은 도입을 위해서가 아닌 연구를 위한 용역”이라며 “임금 피크제처럼 연구용역을 했다 하더라도 시행하지 않는 것과 맥락을 같이한다”고 답했다.

이 담당자는 “공무원 보수체계 변경 등은 노조와 협의할 것이며 공식적 입장으로 공지해도 무방하다”고 했다.

이에 공노총은 향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직무급제 도입에 관해 정부의 움직임이 포착될 경우 총력 투쟁에 나설 것을 예고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