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단지 아파트’, 시장에서도 통하는 규모의 경제

단지 규모 클수록 청약, 시세 등에서 두드러진 강세 보여
다양한 부대시설과 넓은 조경면적, 저렴한 관리비, 시세 안정성
기사입력:2021-03-15 15:11:01
center
[로이슈 최영록 기자]
1000세대가 넘는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부동산 시장에서 뜨거운 인기를 누리고 있다. 단지 규모가 작은 아파트보다 관리비면에서 유리하고, 부지가 큰 만큼 여러 부대시설이 들어설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장점을 바탕으로 대단지 아파트들은 지역의 대표 단지로 자리매김하며 시장을 리딩하고 있고, 그 인기는 점점 더 높아지고 있다.

대단지의 인기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 것은 청약시장의 성적을 통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전국에 공급된 1000세대 이상의 단지는 총 78개였는데, 이 중 55%에 달하는 43개 단지가 1순위 청약 마감에 성공했다. 10년 전인 2011년 약 12%만이 1순위 마감된 것과 비교하면 약 4배의 차이를 보인다. 또 같은 기간 동안 1000세대 미만의 단지가 24%에서 53%로 상승한 것과 비교하면 큰 폭의 인기 상승을 실감할 수 있다.

시세에서도 대단지 아파트의 강세가 두드러진다. 부동산114 자료를 살펴보면 단지 규모가 클 수록 단위 면적 당 시세와 상승폭이 높은 것을 알 수 있다. 실제로 지난달 1500세대 이상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는 2375만원으로, 300세대 미만 아파트의 1412만원보다 약 2배 가까이 높은 수치를 보였다. 또 5년 전인 2016년 2월 수치와 비교해도 큰 단지일수록 가격 상승률이 높은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처럼 대단지의 인기요인은 규모에 따른 풍부한 부대시설과 부담이 적은 관리비 등 크게 2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는 게 업계의 평가다. 부지면적이 넓은 만큼 더욱 다양한 조경과 커뮤니티시설을 곳곳에 배치할 수 있고, 이는 입주민에게 한층 높은 주거여건을 제공하게 된다. 부지 면적이 부족해 놀이터, 경로당 등 법적으로 지정된 최소한의 시설만 들어서는 소규모 단지와 차별화되는 부분이다.

관리비 면에서도 경쟁력이 높다. 한국부동산원 공동주택관리정보시스템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기준 전국 1000가구 이상 아파트의 공용관리비는 1㎡당 평균 1062원으로 집계됐다. 이어 △500~999세대 1091원 △300~499세대 1155원 △150~299세대 1274원 순으로 집계돼 규모가 클수록 관리비가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단지 규모에 따라 최대 16% 가량의 관리비 차이를 보인 것이다.

한 부동산 관계자는 “주택 수요자들의 눈높이가 높아지면서 주거 여건은 물론 고정지출비용 절감 효과까지 있는 대단지의 인기는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며 “규모가 큰 브랜드 단지들이 랜드마크 역할을 하며 우수한 완성도와 상징성을 바탕으로 지역의 시세를 리딩하고 있는 모습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고 전했다.

대규모 단지의 인기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전국에서 분양 예정인 대단지 아파트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대우건설과 쌍용건설은 함께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교방동에 대단지아파트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을 분양할 예정이다. 총 3개 단지로 구성되며, 지하 2층~지상 26층, 17개동, 총 1538세대의 대규모 단지로 이 중 전용면적 59~103㎡의 870세대가 일반 분양된다. 단지 규모가 큰 만큼 단지 내 국공립어린이집(예정)을 포함해 다양한 조경과 커뮤니티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며, 교방초, 성호초, 마산의신여중, 합포고 등의 학교와 롯데마트, 신세계백화점 등이 가까워 단지 안팎으로 우수한 주거여건을 갖췄다. 창원 S-BRT 2단계 및 마산해양신도시 등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대우건설은 또 경상남도 김해시 안동1지구 도시개발구역 2블록 1로트에 김해 푸르지오 하이엔드 2차를 공급한다. 지난해 김해 푸르지오 하이엔드 1차의 후속 분양단지로 지상 최고 47층, 7개동, 전용면적 59~84㎡, 총 138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는 1차 1,400가구와 함께 총 2780가구 의 푸르지오 브랜드타운을 형성한다.

GS건설은 3월중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정자동에 총 2607가구의 대단지 아파트 ‘북수원자이 렉스비아’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21개 동 규모로, 일반분양 물량은 전용면적 48~99㎡의 중소형 면적 위주의 1598가구가 분양된다. GS건설이 새롭게 선보이는 커뮤니티시설인 ‘클럽 자이안’이 적용돼 피트니스센터, GX룸, 실내골프연습장 등의 시설이 들어선다.

DL이앤씨(DL E&C)는 경남 거제 고현항 지구단위계획구역 L2블록에서 빅아일랜드의 두 번째 분양단지 ‘e편한세상 거제 유로스카이’의 공급에 나설 예정이다. 지하 1층~지상 34층, 8개동, 전용면적 84~99㎡, 총 1113세대 규모로 지어진다. DL이앤씨만의 혁신 주거 평면 C2 하우스가 적용되며, 고층부를 활용한 커뮤니티시설 등을 선보인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968.33 ▲23.06
코스닥 998.47 ▲21.04
코스피200 391.96 ▲2.3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8,900,000 ▼136,000
비트코인캐시 567,000 ▲4,500
비트코인골드 51,600 ▼1,400
이더리움 4,928,000 ▲43,000
이더리움클래식 45,580 ▲650
리플 974 ▲0
라이트코인 189,500 ▲800
이오스 3,791 ▲2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9,149,000 ▲9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9,149,000 ▲80,000
비트코인캐시 568,500 ▲5,000
비트코인골드 51,500 ▼350
이더리움 4,939,000 ▲50,000
이더리움클래식 45,900 ▲1,100
리플 976 ▲2
퀀텀 13,280 ▲60
라이트코인 189,800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