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투업, 여신 관리∙채권 운용 전문성으로 중금리 시장 개척

기사입력:2022-03-23 08:07:35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지난해 제도권에 편입된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이하 온투업)은 올해 중금리 대출 시장을 확대하고 안전한 투자 환경을 조성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각 기업이 채권 운용 관리 능력과 전문적인 심사 체계를 갖출 때 중금리 대출을 원활히 진행, 투자자의 신뢰가 두터워질 것이다.

데일리펀딩(대표 : 정용)은 온투업 정식 등록 이전부터 탄탄하게 채권을 운영하며 독자적인 여신 관리 노하우를 쌓아 왔다. 최근에는 여신 관리를 위해 구축한 별도의 솔루션을 고도화, 심사 정확도와 업무 효율성을 배가시키고 리스크 관리를 한층 강화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여신 관리 솔루션은 Big Data, AI로 채권의 변동을 실시간 모니터링함으로써 사후에도 부실을 원천 차단하는 기능을 수행한다.

데일리펀딩이 이같이 리스크 관리를 강화한 데는 올해 중금리 신용대출 사업 확장의 영향이 크다. 수요는 많지만 리스크가 커 대부분의 온투업자는 개인∙사업자∙법인 신용대출 분야를 다루기 힘들었다. 하지만 데일리펀딩은 소상공인 등 금융 약자를 위한 포용금융을 실천하고자 올해 신용대출에 시동을 걸었다. 그간 쌓아 온 노하우와 여신 관리 솔루션 고도화가 그 바탕이 됐다.

데일리펀딩 리테일금융팀 관계자는 “여신 관리 솔루션을 기반으로 보다 체계적인 심사와 리스크 관리 업무를 수행해 중금리 신용대출 시장을 확장하고 온투업이 투자자의 신뢰를 회복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데일리펀딩의 여신 관리 및 채권 운용 전문성은 재투자율 지표에서 입증 가능하다. 사업 초기인 2017년 48.67%였던 재투자율은 해마다 상승, 2021년 83.71%까지 솟았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55.49 ▼15.44
코스닥 672.65 ▼2.42
코스피200 281.36 ▼1.2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921,000 ▲45,000
비트코인캐시 169,400 ▼100
비트코인골드 29,430 ▲70
이더리움 1,893,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9,870 ▲170
리플 685 ▼1
이오스 1,750 ▼7
퀀텀 4,121 ▲2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899,000 ▲33,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916,000 ▲46,000
비트코인캐시 169,300 ▲500
비트코인골드 29,160 0
이더리움 1,892,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9,880 ▲200
리플 685 ▼1
퀀텀 4,115 0
이오타 423 0